대 면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2018년 5월 27일

 

 

“사람이 자기의 친구와 이야기함 같이 여호와께서는 모세와 대면하여 말씀하시며...” (출 33:11)

 

 내 삶이 또다시

혼돈과 공허 속으로 헤메이게 될 때

난 나의 창조주 그 분을 찾아

내 내면의 골방, 세상이 머물지 않는

내 속의 사막을 향해 떠납니다.

 

사방에서 아우성대는 소리를 지나

눈을 아프게 만드는 채색빛깔의 유혹도 뒤로하고

아무 것도 들리지 않고

아무 것도 보이지 않는

단지 그 분만을 향하는

내 속 깊은 그 곳을 찾아

잠잠히 눈을 감습니다.

 

그 짧은 찰나의 시간에 인생의 수많은 소리와 빛깔들이

내 맘을 취저어도

난 물결이 잠잠해지듯

점점 사막이 되고 골방이 되고 산이 되고

그 분이 계신 성전이 됩니다.

 

그리고 그 곳에서 그 분은 나를 바라보고 계십니다.

그렇게 그분을 바라보며

난 그저 나를 잊고 그 분만 바라봅니다

로고스

교회 (510) 770-9191

 Cell (510) 541-6462

e-mail : sori73@gmail.com

주소: 42329 Osgood Rd., Unit E

             Fremont, CA 94539

  • YouTube Social  Icon
  • Blogger Social Icon
  • flic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