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가 나셨다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2018년 12월 23일

​긴 기다림

아니 오랜 기다림 속에서 그 기다림마저 잊혀저버린

그런 어둠의 시간을 뚫고

빛나는 별의 인도를 따라

"주가 나셨다"

기다린다고 하던 자들은 모두 외면하고 

먼 이방 땅의 나그네와

밤을 지새며 양들을 돌보던 목자들 몇만이

하늘의 소리를 들었다.

"주가 나셨다"

온 세상의 소란 가운데 법석이던 날

편히 쉴방 하나 얻지 못할 그런 난리 속에서

아무도 찾지 않던 그 조그만 말 구유에

하늘의 평화를 모두 지닌 

가장 연약하고 가장 거룩한 그 조용한 숨결과 함께

"주가 나셨다"

 

온 세상의 창조주

만왕의 왕

하늘의 보좌의 주인이

혼돈과 공허로 가득찬 세상에 

그가 사랑하는 자를 구원하고자

나를 만지고자

"주가 나셨다"

바로 오늘 바로 이 순간

그를 기다리는 모든 자들의 구세주, 그 이름 예수

"주가 나셨다" 

로고스

교회 (510) 770-9191

 Cell (510) 541-6462

e-mail : sori73@gmail.com

주소: 42329 Osgood Rd., Unit E

             Fremont, CA 94539

  • YouTube Social  Icon
  • Blogger Social Icon
  • flic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