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영혼에 파도가 일때

          2019년 7월 27일

내 영혼에 파도가 일 때는 

눈을 떠도 눈 앞에 무엇이 있는지 보이질 않고

소리를 들어도 그 소리가 무슨 소린지 알아들을 수가 없다. 

눈을 감으면 오히려 시끄러워지는 내 마음 속의 파도. 

 

 

그저 잠잠히 파도에 내 몸을 맡긴다. 

부딪치면 부딪치는 대로 

나를 삼키면 허우적대지 않고 파도 위에 나를 싣는다. 

바람이 불면 바람부는 대로 

애써 저항하려 하면 오히려 몸이 굽고 옷이 벗겨진다. 

 

 

파도가 지나가 평온이 찾아오면 

그 땐 입을 열어 당신을 부른다. 

왜 날 외면했냐고

고통 중의 고독을 토로하면 

그는 항상 그 자리서 나를 보고 있었음을 

단지 내 눈이 파도에 가려 그를 볼 수 없었음을 

그 따스한 흔적이 나에게 말한다. 

 

 

내 영혼에 파도가 일 때면 

파도가 지나 평온이 올 때까지 

파도에 몸을 맡긴다. 

파도가 호수가 되고 호수의 평안이 오면 그 분이 온다. 

로고스

교회 (510) 770-9191

 Cell (510) 541-6462

e-mail : sori73@gmail.com

주소: 42329 Osgood Rd., Unit E

             Fremont, CA 94539

  • YouTube Social  Icon
  • Blogger Social Icon
  • flic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