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눈을 열어

                 2020년 1월 19일

침체할 때의 가장 큰 특징은 도무지 보이지가 않을 때이다. 

고난의 끝이 보이질 않고

걸어가야 할 목적지가 보이질 않고

주가 보이질 않고

남이 보이질 않고 

나 자신이 보이질 않는다. 

 

보이지 않을 때 그리스도인이 해야 할 하나의 태도는 

차라리 눈을 감아 버리는 것이다. 

어차피 보지 못하는 눈을 감고 

주님이 날 통해 보아 달라고

내 보지 못하는 눈을 주께서 뜨게 해 달라고 

눈을 감고 주를 보고 

세상이 아닌 성경을 펴고 그의 말씀을 보는 것이다. 

 

비전은 보지 못하던 것을 보는 것이고 

내 시각이 아닌 하나님의 눈을 갖는 것이고 

하나님의 시선을 순간 깨닫는 것이다. 

그 분은 우리를 보게 하시는 분이시다. 

 

꿈(Dream)이 내 안에 머물러 있을 때는 

단지 망상 (Illusion)이지만 

주님이 보게 하시는 눈(Vision)으로 꿈을 꾸면 

그 꿈은 곧 현실이 되고 열매가 되고 삶이 되고 교회가 된다.

로고스

교회 (510) 770-9191

 Cell (510) 541-6462

e-mail : sori73@gmail.com

주소: 42329 Osgood Rd., Unit E

             Fremont, CA 94539

  • YouTube Social  Icon
  • Blogger Social Icon
  • flickr